본문 바로가기

커뮤니티

뉴스

[호텔카지노경영] “MICE산업 발전, ‘오픈 카지노’ 도입 절실”

관리자 | 2017.01.21 | 조회 3528
“MICE산업 발전, ‘오픈 카지노’ 도입 절실”
 
-“싱가포르 사례 벤치마킹해야… 4년새 관광수입 27배 급증”
 <문화일보>
외국인 방문객은 폭발적으로 증가하면서도 관광수익은 적자를 내는 관광산업 육성을 위해 내·외국인 모두 이용 가능한 ‘오픈 카지노’(내국인 출입카지노) 정책 도입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한국경제연구원은 12일 ‘관광(MICE) 산업의 새로운 패러다임 도입을 위한 규제 완화 방안-복합리조트의 전략적 유치를 위한 제언’이라는 보고서를 통해 복합리조트 유치로 성공을 이룬 싱가포르를 벤치마킹해야 한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MICE 산업은 회의(Meeting)·포상관광(Incentives)·컨벤션(Convention)·이벤트와 전시(Events&Exhibition)의 약자로, 복합 관광산업을 의미한다.

싱가포르는 MICE 산업 육성을 위해 2005년 제도를 정비하고 2010년 ‘마리나베이샌즈’와 ‘리조트월드센토사’를 개장했다.

그 결과 2009년 2억100만 싱가포르 달러였던 관광·오락·게임산업 수입이 2013년에는 54억7100만 싱가포르달러로 약 27배 증가하는 등 아시아 대표적 관광지로 부상했다. 특히 카지노를 복합리조트 부대 수익사업으로 유치하면서 카지노에서 발생하는 수익이 총 수익의 70∼80%에 육박하고 있다.

이에 따라 싱가포르처럼 복합리조트 유치에 성공하기 위해 주 수익원인 카지노 운영 제도에 변화가 필요하다고 한경연은 지적했다. 현재 우리나라는 내·외국인이 모두 이용 가능한 ‘오픈 카지노’의 경우 2025년까지 폐광지역에만 개설할 수 있도록 제한돼 있다.

한경연은 “싱가포르는 복합리조트 내 카지노 면적 비율을 엄격히 제한하고, 관광객 유치 수에 비례해 면적 상한을 조정하는 인센티브 체계를 적용하는 등 엄격한 관리 하에 오픈 카지노 정책을 도입했다”며 “유명 복합리조트 기업의 투자를 이끌어내기 위해서는 오픈 카지노 정책 도입을 고려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한편에서는 도박산업의 일종인 카지노를 무분별하게 개방할 경우 국민들의 사행심을 조장할 수 있고, 도박으로 인한 각종 사건·사고 등 사회적 비용이 더 들어갈 수 있다는 반론도 만만치 않다.

임대환 기자 hwan91@munhwa.com

 
 
<기사 원문보기>
icoComment 댓글 0
  • 취업성공후기. view
  • 원서접수. view
  • 합격자발표. view
  • 철도기관사. view
본 웹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이메일 주소의 무단수집을 거부하며, 자세한 내용은 하단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이메일을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 판매, 유통하거나 이를 이용한자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등에 관한 법률 제 50조의 2규정에 의하여 1천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집니다.

01. 누구든지 전자우편주소의 수집을 거부하는 의사가 명시된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자동으로 전자우편주소를 수집하는 프로그램,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전자우편주소를 수집하여서는 아니된다.
02. 누구든지 제1항의 규정을 위반하여 수집된 전자우편주소를 판매·유통 하여서는 아니된다.
03. 누구든지 제1항 및 제2항의 규정에 의하여 수집/판매 및 유동이 금지된 전자우편주소임을 알고 이를 정보전송에 이용하여서는 아니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