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커뮤니티

뉴스

글로벌 헬스케어 산업의 유망직 ‘의료통역사’의 전망과 준비 방법

관리자 | 2017.01.20 | 조회 2454
의료통역사 자격시험은 2015년에 첫 시행되는 시험이므로, 시행 초기 시험을 노리는 것이 합격에 크게 유리하게 작용할 것이다. 따라서 의료통역사 자격 취득을 계획한다면 올해 말부터는 미리미리 시험에 대비해두어야 한다. 자격 취득 시 의료기관이나 호텔, 여행업 등 다방면에서 활동이 가능하다. 

‘의료통역사’, 어디서 어떻게 준비할 것인가 

미래 성장동력산업으로서 의료관광의 가능성에 대한 다소 늦은 인식으로 인해, ‘의료관광전문가’가 되기 위한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교육이 가능한 기관은 그리 많지 않다. 몇몇 학원이나 대학에서 뒤늦게 하나 둘씩 관련 교육과정을 개설하고 있는 실정이다. 

‘의료통역사’ 1차 필기는 문화차이의 이해, 의료서비스의 이해, 의료용어 통역/번역이다.

전문인력이 턱없이 부족한 상태에서 초기 시험은 합격이 다소 수월할 것으로 예상되므로, 의사소통이 어느 정도 가능한 상황이라면 교육을 통해 의료분야에 대한 지식을 갖춘 뒤 충분히 노려볼만 하다. 

지금이야말로 의료관광산업의 전문가이자 선두주자로서 자리매김하기에 더없이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icoComment 댓글 0
  • 취업성공후기. view
  • 원서접수. view
  • 합격자발표. view
  • 철도기관사. view
본 웹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이메일 주소의 무단수집을 거부하며, 자세한 내용은 하단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이메일을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 판매, 유통하거나 이를 이용한자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등에 관한 법률 제 50조의 2규정에 의하여 1천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집니다.

01. 누구든지 전자우편주소의 수집을 거부하는 의사가 명시된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자동으로 전자우편주소를 수집하는 프로그램,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전자우편주소를 수집하여서는 아니된다.
02. 누구든지 제1항의 규정을 위반하여 수집된 전자우편주소를 판매·유통 하여서는 아니된다.
03. 누구든지 제1항 및 제2항의 규정에 의하여 수집/판매 및 유동이 금지된 전자우편주소임을 알고 이를 정보전송에 이용하여서는 아니된다.